국내 NEWS


지앤지테크놀러지, 환경부 장관상 수상

관리자
2023-01-25

지열에너지업계 선도기업 지앤지테크놀러지(대표 조희남)는 지난달 8일 열린 ‘제14회 2022 대한민국 환경·에너지대상’에서 기술부문대상인 환경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번 수상은 지열에너지분야의 지속적인 연구개발과 사업화 성공으로 온실가스 저감과 경제 활성화에 기여한 공적을 인정받아 이뤄졌다.

지앤지테크놀러지는 지열분야 세계1위 특허출원 및 등록건수를 보유하고 있으며 수직밀폐형 ‘딥코일300’ 등 지중열교환기분야 주요 혁신기술을 개발해 주목받고 있다. 수직밀폐형 ‘딥코일300’ 브랜드는 기존 수직밀폐형 지중열교환기가 2관식 열코일관을 200m 내외로 설치됐던 것을 4관식으로 300m 이상 설치되도록 함으로써 1개의 지열공당 3RT(1RT는 3,024Kcal/h) 내외의 열용량을 6RT 내외로 2배가량 확대했다.

이를 통해 지열공 설치수를 50%까지 절감하고 필요부 지면적도 50%까지 줄일 수 있어 시공기간과 시공비를 20%까지 절약할 수 있다. 조희남 대표는 “‘딥코일300’ 등의 우리 회사가 보유한 기술은 건축 부지면적이 좁은 도심지역에서 신재생에너지 비율 또는 제로에너지(ZEB) 비율을 모두 충족시켜 지열 적용 시 부지면적 부족으로 설치가 어려웠던 한계를 넘어선 기술로 평가받고 있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