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NEWS


[HARFKO 2022] 삼정이엔씨, 수소냉각기 'H2 CHILLER' 공개

관리자
2022-09-28

삼정이엔씨가 세계 최초, 국내 최초로 개발한 수소냉각기 H2 CHILLER(사진=삼정이엔씨)

 

삼정이엔씨(대표 김승섭)는 오는 10월 18일부터 10월 21일까지 4일간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개최되는 ‘제16회 한국국제냉난방공조전(HARFKO 2022)’에 참가해 수소냉각기 H2 CHILLER 제품과 수소냉각기 Performance Test 기술 영상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삼정이엔씨는 국내 최초 수소 전문기업으로서 수소경제 활성화와 탄소중립에 기여할 수 있는 수소냉각기 H2 CHILLER를 개발하여, 수소충전소 구축환경과 기술의 퀄리티, 에너지 절감, 탄소중립 등의 목적에 최적화되기 위한 4가지의 솔루션을 제공한다.

4가지의 솔루션은 수냉식 일체형/공랭식 일체형/공랭식 통합형/이동형 방폭형 수소냉각기 H2 CHILLER로 구분되어 있다. 삼정이엔씨는 이 솔루션을 세계 최초, 국내 최초의 독자 기술로 개발해 수소충전소에 안정적으로 납품하고 상업화에 초석을 마련했다. 

삼정이엔씨의 수소냉각기 전 제품은 T40 조건의 지속적인 부하를 극복하는 극한의 냉동기술이 적용되었다. 수소냉각기 H2 CHILLER는 극한의 뜨거운 대기온도와 동절기의 혹한에서도 냉각효과를 극복하고, 기후나 기온에 관계없이 일정한 성능을 발휘한다.

한편 삼정이엔씨는 30년 업력을 보유한 냉각기 CHILLER 전문 제조기업이다. 1993년 창립 이래 대한민국 1차 산업부터 4차 산업까지 약 36,000대 이상의 냉각기를 생산, 산업전반에 널리 공급하여 산업경제 발전에 일조해왔다.

2017년 당시 국내 수소충전소 구축에 필요했던 수소냉각기는 수입에 의존할 수밖에 없었으나, 삼정이엔씨는 세계 최초, 국내 최초로 수소냉각기 H2 CHILLER를 개발해 양산 및 상업화에 성공했다.

2019년에는 국내 최초로 ‘수소가스충전기용 냉각장치’ 수소냉각기 H2 CHILLER를 특허 등록하고 국내 최초로 수소 전기차 12대를 연속 충전하는 신화를 만든 최초의 기업이기도 하다.

또한 정부의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에 따라 2021년 9월에는 대한민국 냉동·공조 산업계 최초로 수소전문기업으로 인정받았다.

삼정이엔씨의 독자적인 기술로 개발된 수소냉각기 H2 CHILLER는 대한민국 수소충전소 상업화에 초석을 마련했으며, 국산화율 87%, 시장 점유율 95%, 납품 상업운전 130개소 등 많은 성과를 달성하고 있다.

삼정이엔씨 관계자는 “삼정이엔씨는 수소경제 활성화와 탄소중립에 기여할 수 있는 H2 CHILLER를 개발해 상업화함으로써 수소사회 실현을 앞당길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해나갈 계획”이라며 “수소에너지를 미래에너지로 실현하는 선도 기업으로서, 기술혁신과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수소전문기업’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밝혔다.H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