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NEWS


캐리어에어컨, 2021년형 ‘캐리어 창문형 에어컨’, ‘캐리어 창문형 냉·난방기’ 출시

관리자
2021-05-04


▲ 캐리어에어컨이 국내 최초로 ‘UV-C LED 살균 기능’이 추가된 2021년형 ‘캐리어 창문형 에어컨’과 냉난방 올인원 ‘캐리어 창문형 냉·난방기’를 동시에 출시했다.(출처 : 캐리어에어컨)

1~2인 가구 증가와 코로나19로 실내에 머무는 시간이 늘면서 틈새 가전인 창문형 에어컨 시장이 더욱 커질 전망이다. 캐리어 에어컨은 지난해 창문형 에어컨을 출시해 국내 최단기간 1만대 판매 돌파를 기록하며 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캐리어에어컨(회장 강성희)이 국내 최초로 ‘UV-C LED 살균 기능’을 적용한 2021년형 ‘캐리어 창문형 에어컨’과 사계절 에어 솔루션을 제공받을 수 있도록 국내 최초 냉· 난방 올인원 ‘캐리어 창문형 냉·난방기’를 동시에 출시했다. 특히 ‘캐리어 창문형 냉·난방기’는 창문형 에어컨에 난방 기능까지 탑재한 국내 최초이자 유일한 제품이다.

신제품 2021년형 ‘캐리어 창문형 에어컨’과 ‘캐리어 창문형 냉·난방기’ 모두 좌우 최대 108˚까지 회전하는 ‘와이드 바람날개’가 토출구 정중앙에 위치해 창문 어느 쪽에 제품을 설치하더라도 실내공간의 좌우를 균일하고 빠르게 온도를 조절해준다. 게다가 제품 측면에 공기 흡입구가 있어 토출된 냉기를 다시 흡입하지 않아 보다 효과적인 냉방이 가능하다.

또한, 2021년형 ‘캐리어 창문형 에어컨’과 ‘캐리어 창문형 냉·난방기’는 국내 창문형 제품 중 유일하게 리모컨 센서로 실내온도를 감지해 보다 쾌적하게 온도를 제어할 수 있으며, 리모컨으로 사용자가 선호하는 운전상태를 저장해 이후에도 동일한 모드로 신속하게 작동할 수 있다.

특히 2021년형 ‘캐리어 창문형 에어컨’과 ‘캐리어 창문형 냉·난방기’ 두 제품 모두 창문형 공조기기 중 국내 최대 냉방 면적인 22㎡(7평형)을 자랑한다. ‘캐리어 창문형 냉·난방기’의 경우 국내 최대 및 유일한 16㎡(5평형)의 난방 기능을 갖췄으며 두 제품 모두 고객 맞춤형 9가지 바람세기로 취향에 따른 맞춤형 냉·난방 조절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또 이번 신제품에는 ‘셀프 클리닝’ 시스템이 적용되어 전원이 꺼지면 자동으로 일정한 시간 동안 열 교환기의 습기를 제거해 더욱 청결하게 사용할 수 있다. 더불어 흡인 공기의 이물질을 걸러주는 에어필터가 분리형으로 적용되어 탈부착은 물론 물세척까지 가능하다.

이 외에도 신제품은 인버터 운전으로 실내 온도에 따른 효율적인 절전 운전이 가능하다. 제품 전면부 디스플레이는 ‘터치 패널’로 구성되어 있으며, 소비자의 필요에 따라 ‘디스플레이를 On/Off 하는 기능(LED On/Off)’과 도서관 소음 수준인 45dB의 운전 소음으로 편안하고 쾌적한 환경을 제공해 준다.

특히 2021년형 ‘캐리어 창문형 에어컨’의 경우 이 모든 기능을 탑재하고도 에너지 소비효율 1등급 제품으로 전기료 부담없이 사용할 수 있다. 또한, ‘캐리어 창문형 에어컨’은 국내 최초로 창문형 에어컨 열교환기에 폐렴균, 대장균, 녹농균, 황색포도상구균을 억제하는 ‘UV-C LED’를 적용해 위생 기능을 한층 높였다. 제품 사용 중에도 주기적으로 'UV-C LED’가 작동해 살균 효과를 지속해준다.

캐리어에어컨 관계자는 “이번에 새롭게 출시한 2021년형 ‘캐리어 창문형 에어컨’ 및 국내 최초로 출시한 ‘캐리어 창문형 냉·난방기’로 소비자가 사계절 내내 쾌적한 실내온도에서 생활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HP